‘4차 산업혁명 특별시 대전’국가서비스 대상 수상 > 경제


Home 경제

경제

제목 : ‘4차 산업혁명 특별시 대전’국가서비스 대상 수상…

작성일
2018.09.06
작성자
이현욱 기자
- 6일 산업정책연구원 주최한 국가서비스대상 4차산업혁명 선도 부문 대상 선정 -

대전시의 4차 산업혁명특별시 육성정책이 6일 산업정책연구원의 ‘2018년도 국가서비스 대상’을 수상했다.

대전시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싱크탱크인 산업정책연구원이 이날 오전 그랜드힐튼서울 컨벤션센터에서 주최한‘2018 국가서비스 대상’시상식에서 ‘공공행정서비스-4차 산업혁명 선도부문’대상을 수상했다.

‘2018 국가서비스 대상’은 국내 경제-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여 대한민국을 대표하고 국민에게 널리 사랑 받은 우수 서비스를 선정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

이번 수상은 대전시가 대한민국의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나가는  특별시로 거듭나기 위해 전담조직 신설부터 육성과제 발굴, 추진체계 정립, 대국민 공감대 형성 등에 이르기까지 지역의 역량을 결집해 성과를 구체화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다.

대전시는 민․관 협력을 통한 4차산업 육성을 위해 지난해 7월 전국 최초로 ‘4차산업혁명추진위원회’를 발족했다.

위원회 산하에는 사업을 기획․평가하는 ‘기획평가정책위원회’와 실행력 확보를 위해 민관산학연이 참여하는 ‘사업추진단’을 구성하는 등 추진체계를 갖추고 활동 중이다.

또한 육성계획 발표, 비전 선포식과 국회 정책토론회, 컨퍼런스 개최 등을 통해 4차산업혁명 특별시로서의 당위성과 비전을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고, 국회 4차산업혁명포럼, KAIST, ETRI 등
관련 기관들과의 업무협약 체결 등 정치권과 협력 확대 및 지역역량 결집을 위해 노력했다.

대전시는 향후, 범시민 네크워크를 통한 시민들의 참여 확대와 대전․충청권을 4차산업 혁신클러스터로 육성하기 위한 상생협력 기반 마련에 집중할 계획이다.

대전시 박영순 정무부시장은“이번 수상은 대전이 4차산업혁명 특별시 육성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은 뜻깊은 일”이라며 “앞으로도 정부 정책방향에 발맞추어
일자리가 창출되는 모두가 잘사는 사람 중심 4차산업혁명 특별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_대전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